뉴스 > 연예

김기리 “천이슬, 함께 있기 너무 어색해” 왜 그런가 했더니

기사입력 2014-08-02 2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개그맨 김기리가 배우 천이슬과의 어색함을 토로했다.
최근 진행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인간의 조건’ 녹화에서 멤버들은 농촌봉사활동 체험을 떠났다.
이날 녹화에서 김기리는 “선배 양상국의 여자친구인 천이슬을 어떻게 대해야 할 지 몰라서 함께 있는 내내 어색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천이슬은 “체험 2박3일 중 마지막 날 드디어 김기리와 처음으로 말을 섞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기리는 “그동안 선배의 여자친구에게 말을 놓기가 힘들어서 같이 있

는 자리를 피했다”고 털어놨다. 이에 천이슬은 “편하게 대하라”면서 어색한 분위기를 풀기 위해 노력했다는 후문.
한편, 체험 첫날 천이슬을 제수씨라고 부르며 역시나 불편해하던 김준호가 “몇 시간 고민 끝에 천이슬을 여자로 보기로 했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기리와 천이슬이 출연하는 ‘인간의 조건’은 2일 오후 11시15분 방송된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英여왕 최측근, 영국서 태어난 흑인에 "아프리카 어디서 왔냐" 발언 후 사임
  • "사랑해서 그랬어"…10대 소녀 '납치혼' 시도한 러시아 일가족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