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자기야’ 이시은, 속도위반 고백 “남편 말년 휴가 때 그만”

기사입력 2014-11-20 23: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이다원 기자] 배우 이시은이 속도위반으로 20살 장성한 아들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시은은 20일 오후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 “사실 남편이 군대를 갔을 때 말년 휴가 쯤 속도위반 했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시은은 이날 방송에서 “결혼 19년차에 20살 아들과 함께 다녀 원조교제 의혹을 받는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MC들이 “왜 결혼한 지 19년밖에 안 됐는데 아들은 20살이냐”고 묻자 “사실 방송에서 말하지 못한 게 있다”며 속도위반 사실을 인정했다.

그는 “내가 배우라서 굉장히 바빴다. 남편도 군대에 가서 만날 시간이 없었다”는 사설을 늘어놓은 뒤 MC들이 “뜸들이지 말고 빨리 말하라”고 재촉하자 휴가 때 아이를 가진 것 같다고 웃음을 터뜨렸다. 이어 “제대했을 땐 이미 아들이 3개월이었다”고 덧붙였다.

사진=SBS 방송 캡처
↑ 사진=SBS 방송 캡처


함께 자리한 성대현은 “아들이 아빠를 많이 닮은 것 같더라. 아들 곧 군대 갈텐데 말년 휴가 때 많은 관심 가져달라”고 너스레를 떨어 재미를 더했다.

한편 ‘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이만기가 장모와 함께 애견 만득이를 찾아가는 여정이 펼쳐졌다.

이다원 기자 edaone@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삼성전자 '어닝쇼크'…영업이익 31.7% 급감 [김주하 AI 뉴스]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헌재 "훔칠 의사 확인 안됐는데 기소유예는 평등권 침해"
  • 군 내 마약범죄 증가...관물대에 마약 보관한 상병, 간부는 '대마 버터'
  • 美 경찰 '정전 사태' 주범 공개에 네티즌 '빵'터졌다..."키 84cm·몸무게 16kg"
  • 근무 5분 만에 '편의점털이'한 아르바이트생…알고 보니 동종 전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