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K팝스타4' 이설아 '엄마로 산다는 것은' 자작곡 극찬…가사보니 '뭉클'

기사입력 2014-12-01 18: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K팝스타4' 이설아 '엄마로 산다는 것은' 자작곡 극찬…가사보니 '뭉클'
'엄마로 산다는 것은'/사진=SBS
↑ '엄마로 산다는 것은'/사진=SBS


'엄마로 산다는 것은'

'K팝스타4' 싱어송라이터 이설아의 자작곡 '엄마로 산다는 것은'이 심사위원들로부터 극찬을 받았습니다.

3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4'에서는 네 번째 K팝스타를 향한 대장정을 시작하며 본선 1라운드 오디션이 방송됐습니다.

이번 'K팝스타4' 시즌에서는 3사의 대표 아티스트들과 캐스팅 디렉터, 그리고 객원 심사위원들이 함께 하며 더욱 더 긴장감을 높였습니다.

지난 시즌에 도전했던 이설아는 1년 뒤 다시 재도전했습니다. 유재하 음악경연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한 이설아는 자작곡 '엄마로 산다는 것은'이라는 노래로 무대에 섰습니다.

이설아는 덤덤한 목소리로 노래를 시작했고 모두를 노래에 집중하게 만들었습니다. 엄마를 생각한 마음이 담긴 가사와 깨끗한 목소리에 유희열은 "이런 노래를 들고 나오면 어떡하냐. 이건 반칙"이라며 이설아의 자작곡에 감탄했습니다.

이어 양현석 또한 "이건 저희가 심사 할 수 있는 곡이 아니다. 마지막에 '아프지 말거라. 그거면 됐다' 그 가사가 정말 인상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유희열은 "작년에도 이 말을 했던 것 같다. 이렇게 잔잔하게 노래 부르는 여성 싱어송라이터가 많지 않다. 앞으로도 계속 노래 해줬으면 좋겠다"고 칭찬했습니다.

한편 '엄마로 산다는 것은'은 가사 중 '엄마도 소녀

일 때가, 엄마도 나만할 때가, 엄마도 아리따웠던 때가 있었겠지'라는 부분이 소녀였을 한 어머니의 지난날을 추억하게 합니다.

또한 곡 말미에는 '그 모든 걸 다 버리고, 세상에서 가장 강한 존재 엄마, 엄마로 산다는 것은, 아프지 말거라, 그거면 됐다'고 말해 눈물샘을 자극합니다.

'엄마로 산다는 것은''엄마로 산다는 것은''엄마로 산다는 것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