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마리텔 박나래-장도연 생방송 보니? "야하다"는 지적에 '사과'로 급히 가렸지만…

기사입력 2015-10-26 08:33 l 최종수정 2015-10-28 08: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리텔 박나래-장도연 생방송 보니? "야하다"는 지적에 '사과'로 급히 가렸지만…
마리텔 박나래 장도연/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생방송 캡처
↑ 마리텔 박나래 장도연/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생방송 캡처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생방송이 지난 25일 진행된 가운데 개그우먼 박나래와 장도연의 방송 분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박나래와 장도연은 방송 1부를 '당신도 할로윈 파티의 주인공이 될수 있다'는 주제로 박나래의 특기인 분장쇼를 선보였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와 장도연은 개그맨 김구라, 농구선수 야오밍, 방송인 홍석천, 영화 '매드맥스' 워보이, 마하트마 간디 등 다양한 캐릭터 분장을 꾀했고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특히 분장쇼의 정점은 장도연의 애니매이션 '진격의 거인' 캐릭터 분장이었습니다.

장도연이 '진격의

거인' 분장을 위해 온 몸에 딱 달라붙는 옷을 입고 방송에 임하자 실시간으로 방송을 지켜보던 시청자들은 채팅창을 통해 "야하다"는 반응을 내보였습니다.

이에 장도연은 모자, 사과 등으로 민망한 부위를 급히 가리며 방송을 진행했고 박나래는 장도연의 등을 때리며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뉴스추적] '현무2-C' 낙탄 이유는?…미사일 추락, 처음 아니다
  • '윤석열차' 파문 국감 안팎 일파만파…"블랙리스트 연상" vs "문재인 열차면 린치"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러시아 핵 무력시위 임박"…푸틴, 점령지 합병 서명
  •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 검찰 송치…총 10여차례 투약
  • 박수홍 측 "모친과 관계 회복 원해…부친 폭행, 정신적 흉터 남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