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명장면] 정애연 “결혼 전 다양한 사람 만나야” 솔직 입담

기사입력 2016-06-17 10:55

배우 정애연이 솔직한 입담으로 눈길을 모았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자기야')에 출연한 배우 정애연은 남편의 첫만남부터, 솔직한 입담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정애연은 "결혼 전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라"라고 21살에 남편 김진근을 만난 것을 언급했다.

이어 "결혼하기 전에 다양한 유형을 경험해보고 이 사람이 진짜 내 사람이다 싶을 때 동지처럼 즐겁게 잘 지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햤고, 김원희는 "급하게 결혼하지 말라는 거지?"라고 물었다. 정애연은 "그렇다. 일찍 결혼하지 마라"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뿐만 아니라 이날 정애연은 "남편 김진근이 결혼 전 엄마에게 잘 보이려 해외여행을 준비한 적 있다"며 "연애 초반 SBS '홍콩 익스프레스'에 출연때문에 홍콩에 한달

동안 있었는데, 남편이 우리 어머니와 함께 홍콩에 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때 남편이 최고급 레스토랑에서 셰프에게 미리 얘기를 해놔 디저트에 글씨를 써주기까지 했는데, 내가 감동 받는 게 아니라 엄마가 더 좋아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하지만 이는 빚을 내서 간 것이라고 정애연은 폭로해 웃음을 더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