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코빅’ 레드벨벳 출격, 출구 없는 매력으로 큰 웃음 투척

기사입력 2018-02-18 10: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에 대세 걸그룹 레드벨벳이 출격, 명절 연휴에 큰 웃음을 투척한다!
18일 방송되는 tvN ‘코빅’에서는 대세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 웬디, 슬기가 출연해 숨겨 왔던 개그 본능으로 명절 연휴 ‘코빅’을 즐기는 즐거움을 배가시킬 전망이다.
먼저, ‘부모님이 누구니’에서 웬디는 황제성의 딸로 출연해 상큼한 매력을 과시한다. 코너에서 황제성은 관객에 특유의 매력을 과시해 본인의 셋째 부인을 찾는 역할로 매주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어 오늘 방송에서 활약할 웬디의 역할에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컴Funny’에서는 아이린, 웬디, 슬기가 출연해 숨겨 왔던 개그 본능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을 폭소케 한다. 레드벨벳 세 멤버는 ‘컴Funny’ 출연진인 양세형, 문세윤, 홍윤화, 최성민 등과 함께 마치 한 팀인 것처럼 호흡하며 개그감을 뽐내 현장에 있던 관객들의 엄청난 호응을 이끌었다는 전언.
한편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코빅’의 공식 SNS를 통해 총 6일간 진행된 ‘코빅 최고의 인기 캐릭터 투표에서는 ‘컴Funny’의 ‘양그래(양세형)’가 47%의 득표로 1위로 선정돼 눈길을 끈다. 이를 잇는 2위는 ‘신과 함께’에서 활약하고 있는 ‘단신(양세찬)’이 16%의 득표로 차지해 ‘양형제’ 파워를 입증하기도.
이밖에도 ‘부모님이 누구니’의 ‘점잖은 아버지(황제성)’, ‘석포빌라 B02호’의 ‘니모(이상준)’, ‘마성의 나래Bar’의 ‘박사장(박나래)’ 등이 각각 3

~5위를 차지하며 시청자들의 지지를 얻었다.
제작진은 “’코빅’을 통해 사랑받고 있는 캐릭터의 인기 척도를 알아보기 위해 이번 리서치를 진행했다. 앞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관객들과 소통하고 더 큰 웃음을 선사하는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대한민국 웃음의 대세 tvN ‘코빅’은 매주 일요일 저녁 7시40분에 방송된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결단하겠다" 하루 만에…추미애 "수사자문단 중단" 지휘
  • 문 대통령 "투기성 주택 보유자 부담 강화하라"
  • 경찰 "이춘재, 사이코패스 성향 뚜렷"…반성 없고 피해자에 책임 돌려
  • [단독] 강남 한복판서 해피벌룬…잇단 범죄에도 클릭 한번이면 구매
  • 국토부 장관 긴급보고…문 대통령 "공급 물량 확대"
  • [단독] "유령직원 두고 환경미화비 꿀꺽"…지자체는 방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