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무한도전` VS `컬벤져스` 대결 성사

기사입력 2018-03-03 19: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준혁 객원기자]
한국 여자 컬링 팀이 '무한도전'의 도전을 받아들였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 멤버들은 지난 주의 '토토가3'에 대한 이야기로 오프닝을 시작했다.
H.O.T.와 관련된 미담들이 이어지는 가운데, '무한도전' 멤버들의 커버 무대에서 있었던 하하의 실수가 언급되자 하하는 고개를 들지 못했다. 이후 멤버들은 유재석이 두 아이의 아빠가 되는 것에 대해 축하하고, 박명수의 과거 미담을 재조명하기도 했다.
조세호가 '무한도전'의 6번째 멤버로서 합류한 지 100일이 지난 것을 축하하기 위해 조세호의 '백일잔치'가 준비됐다. 조세호는 색동한복을 입고 한상 가득 차려진 백일상 앞에서 멤버들의 축하를 받았다. '백일잡이'가 끝나고 이들은 기념 단체 사진을 찍으며 잔치를 마무리했다.
이후 조세호를 제외한 멤버들은 'We Are the Future' 커버 무대 당시의 의상을 입고 모였다. 이내 '셀럽파이브'가 등장했고, 인터뷰가 시작됐다. 송은이의 걱정대로 안영미는 예상치도 못한 타이밍에 '19금 멘트'를 쏟아내며 멤버들이 진땀을 흘리게 했다.
인터뷰가 끝나고 '셀럽파이브'의 능력 검증이 시작됐다. 이에 앞서 두 팀은 서로에게 각자의 안무를 완벽하게 선보였다. 하지만 '1.5배속 댄스'가 시작되자 '무한도전'멤버들은 박자를 따라가지 못해 버벅이며 무너졌다.
이에 반해 '셀럽파이브'는 1.5배의 속도에도 흐트러짐 없이 군무를 소화해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이후 '음소거 댄스'에서 음악이 안 흘러나오는 파트에서도 완벽하게 박자를 맞추는 이들의 모습에 '무한도전' 멤버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며칠 후, 조세호가 돌아와 완전체로 모인 멤버들은 국가대표 여자 컬링 팀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MBC '뉴스데스크' 인터뷰를 하다가 '무한도전'의 인사 영상을 보게 된 컬링 팀은 기꺼이 대결을 받아들였다.


화제 뉴스
  • 임슬옹 무단횡단 보행자 사고 현장 "빗길에선 제한속도 40km"
  • [단독] 법무연수원 '좌천' 문찬석 사의 표명
  • 정읍 하천에서 투망 작업하던 50대 물에 빠져 숨져
  • 광주·전남 침수 피해 잇따라…"외출·차량 운전 자제해야"
  • [MBN 프레스룸] 인공섬에 들인 14억 원이 아까워서?
  •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청와대 수석 5명 전원 사의표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