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우리가 남이가’ 안민석 의원 “안티 많아…악플 이젠 쿨하게 넘겨”

기사입력 2018-03-05 20:44 l 최종수정 2018-03-05 2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우리가 남이가’ 안민석 의원 사진=우리가 남이가 방송 캡처
↑ ‘우리가 남이가’ 안민석 의원 사진=우리가 남이가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우리가 남이가’ 안민석 의원이 악플러를 언급했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우리가 남이가’에서는 두 번째 소통맨으로 안민석 의원이 출연했다.

이날 안민석 의원은 앞서 ‘우리가 남이가’ 출연에 대해 거절했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출연하게 된 이유로 “원래 안나오려 했지만, 지난주에 김성태 의원이 나온 걸 보고 출연을 결심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박명수가 “두 분이 라이벌이냐”고 묻자 안민석 의원은 “라이벌은

아니다. 김성태 의원은 3선, 나는 내리 4선”이라고 강조했다.

또 안민석 의원은 자신을 향한 악플에 대해서도 속내를 밝혔다. 그는 “안티의 공격을 많이 당했다. 인간이 할 수 있는 온갖 욕을 다 먹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처음에는 두려웠다. 그러나 이제 댓글 정도는 쿨하게 넘긴다”고 덧붙였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또 버스에서 마스크 난동…경찰에 현행범 체포
  • 태안 코로나19 확진자…부부와 1살 남아
  • 통합 "국민 현명"…여권, 위기감 확산 속 노영민은 유임
  • 새 임대차법 2주…서울 아파트 전세 줄고 월세 늘고
  • 성추행 혐의 부산시의원 "무고죄 맞고소"…피해자 측 영상 공개
  • "한 해 농사 다 망쳤다"…침수된 집 치우고 논밭에 나가보니 '망연자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