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내일도 맑음` 설인아, 이한결과 악연 계속…심혜진 지수원 갈등 제공한 홍아름(종합)

기사입력 2018-05-11 21: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설인아 이한결=KBS1 내일도 맑음 방송화면
↑ 설인아 이한결=KBS1 내일도 맑음 방송화면
'내일도 맑음' 설인아와 이한결은 또 악연이 이어졌고 심혜진과 지수원은 홍아름 때문에 갈등이 불거졌다.

11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 5회에서는 강하늬(설인아 분)와 이한결(진주형 분 )의 악연이 계속 이어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강하늬는 전단지 아르바이트를 하다 이한결을 발견 하고 화를 냈다. 앞서 그는 이한결이 자신에게 준 수모와 일갈을 떠올리며 이를 갈았다.

결국 강하늬는 맞선자리에 나타나 여자친구 알바 대행을 했던 것처럼 이한결의 맞선 자리를 방해했다. 강하늬는 한결의 맞선여성을 향해 “이 남자, 내 남자에요. 끝까지 내남자로 살기로 약속했어요”라며 울먹이며 임신 연기까지 했다.

결국 이한결은 크게 분노했고 강하늬는 “나처럼 선량하고 양심적인 사람이 그런 짓을 왜 해요? 설마 내가 그쪽

좋아한다고 생각하는 거예요?”라며 황당해했다. 이한결은 강하늬의 행동에 그를 전문꽃뱀으로 신고하려고 했다. 결국 강하늬는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는 것을 알게됐고 사과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한수정(홍아름 분)으로 인해 윤진희(심혜진 분)와 윤선희(지수원 분)의 사이가 갈라지며 갈등을 야기했다.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뒤끝 퇴직' 논란 김조원, 지난주 금요일에 청와대 떠났다
  • 1∼2살 원생 학대한 4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에 벌금형 선고
  • 노르웨이 기상청, 아큐웨더 등 해외 기상청 인기
  • 서울 상계역 인근 상가 건물에 승용차 돌진 '쾅'…3명 부상
  • 섬진강 물난리, 4대강 사업 미포함 때문?…의견 분분
  • "숨 막히고 괴로웠다" 경찰관 극단선택 뒤엔 '먼지털이식 감찰' 있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