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스티븐 연 욱일기 좋아요 논란…`버닝`에 불똥?

기사입력 2018-05-13 1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한국계 할리우드 배우 스티븐 연이 일본 전범기(욱일기) 사진에 '좋아요'를 눌렀다 논란에 휩싸였다. 그는 즉시 사과문을 게재했지만 논란이 줄어들지 않자 사과문도 삭제했다.
스티븐 연은 자신의 출연작인 '메이햄'을 연출한 조 린치 감독이 자신의 SNS에 올린 욱일기를 입고 있는 소년의 사진에 '좋아요'를 눌렀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커지자 스티븐 연은 13일 자신의 SNS에 "최근 제 동료의 어린 시절 사진과 관련, 사진 속 상징적 이미지를 제대로 확인하지 못한 채 실수를 만들었습니다. 저의 부주의함으로 인해 상처 입으신 분들에게 사과드립니다"라고 사과했다.
그는 "저 역시 한국 역사의 참담했던 순간과 관련된 모든 메시지, 이미지를 절대 가볍게 여기지 않고 있습니다. 인터넷 상에서의 실수가

저의 모든 생각과 신념을 단정짓는 것에 큰 슬픔을 느낍니다"라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하지만 사과에도 불구, 부정적인 댓글이 달리자 스티븐 연은 결국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스티븐 연은 오는 17일 개봉하는 이창동 감독의 영화 '버닝'에 벤 역으로 출연했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피해자는 여성…최윤희 차관이 더 큰 역할 해달라"
  • 이낙연, 당 대표 출마선언서 '책임' 7번 언급…"가시밭길 마다 않겠다"
  • "감시 스트레스에 공황장애도"…CCTV로 감시하는 '빅브라더' 사장님들
  • 백영재 한국필립모리스 대표 "'전자담배 판촉 금지 법률안' 유감"
  • 중국 여성, 홍수로 물에 띄운 비상용 타이어 위에서 '출산' 화제
  • 하태경 "정의당, 안희정에만 왜이리 가혹…참 못됐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