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버닝’ 유아인·스티븐 연· 전종서, 22일 국내 무대인사

기사입력 2018-05-14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화제작 ‘버닝’의 주인공들이 22일(화) 서울 지역 무대인사에 나선다.
22일 유아인, 스티븐 연, 전종서 등 ‘버닝’의 주역들은 메가박스 코엑스를 시작으로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CGV왕십리, 메가박스 동대문, CGV용산아이파크몰 등을 돌며 무대인사를 진행한다.
스티븐 연의 경우 최근 ‘욱일기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만큼 이와 관련한 사과를 직접 할지도 관심사다.
영화 ‘버닝’은 이창동 감독이 ‘시’ 이후 8년만에 내놓은 신작이다. 일본 작가 무라카미 하루키의 ‘헛간을 태우다’를 바탕으로 만들었

다.
유통회사 알바생인 종수가 어릴적 친구인 해미를 만나고 그녀에게서 아프리카에서 만난 벤이란 남자를 소개받으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렸다.
한국 영화 가운데 유일하게 제71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돼 수상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7일 국내 개봉 예정.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尹 대통령 "화물연대 파업, 북한의 핵 위협과 마찬가지…굴복하면 악순환"
  • 머스크 "애플, 트위터 광고 전면 재개"…갈등 풀렸나
  • [카타르] 네이마르 포함 3명 감기…PCR 검사 안 받아도 괜찮나
  • 만취 주한미군, 택시기사 폭행 혐의 입건
  • [카타르] 벤투, 환하게 웃으며 '주먹 인사' 나눈 여성의 정체는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