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성령, 미스코리아 후배들과 다정샷 "멋진 도전+용기 응원"

기사입력 2018-07-05 08: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김성령 SNS
↑ 사진|김성령 SNS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성령이 새롭게 탄생한 후배들에게 축하 인사를 건넸다.
김성령은 4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축하해요. 멋진 도전과 용기를 응원합니다. 간만에 떨렸어요”라는 글을 남겼다.
김성령은 이날 서울 송파구 올림픽 홀에서 진행된 제 62회 201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심사위원장으로 활약했다.
김성령은 후배들에게 밀리지 않는 우아한 드레스 자태로 시선을 강탈했다. 미스코리아에서 당선된 후배들과 사진을 찍은 김성령은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했다.
또한 김성령은 시상식에서 “미스코리아는 제 인생에 있어서 제2의 탄생이라고 말할 수 있는 뿌리 같은 존재”라며 “미스코리아는 모든 여성들에게 도전이자 로망이자 꿈이라고 생각한다. 그것만으로도 이 대회의 존재 가치가 충분하다고 생각한다. 최근 미스코리아들이 다양한 분야로 나가고 있는 모습을 보면서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2018 미스코리아 진(眞)은 참가번호 14번 미스 경기 김수민(23)이 차

지했다. 미스코리아 선(善)은 참가번호 27번 미스 서울 서예진(20)과 참가번호 18번 미스 대구 송수현(25)에게 돌아갔다. 미(美) 수상자로는 참가번호 2번 미스 경북 임경민(20), 참가번호 3번 미스 경기 박채원(24), 참가번호 29번 미스 인천 김계령(22), 참가번호 5번 미스 서울 이윤지(24)가 이름을 올렸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화물연대 "일하는 XXX들 객사할 것"…원희룡 "조폭행위 멈춰라"
  • 박지원, 국정원 2·3급 100여 명 대기발령에 "다 내 죄"
  • 30대 상무·40대 부사장 발탁…삼성전자 임원 인사 발표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윤 대통령, 떠나온 청와대 영빈관 '재활용'…탁현민 "당연한 것"
  • [카타르] '토트넘 절친' 손흥민·히샬리송, 운명의 맞대결 후 축하와 위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