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투비 서은광, 손편지로 전한 근황...“분대장 됐다, 윤두준 덕분에 잘 지내”(전문)

기사입력 2018-09-15 16: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군복무 중인 비투비 서은광이 팬들에 손편지로 근황을 전했다.
비투비 공식 인스타그램은 15일 “To. 멜로디(비투비 팬클럽 명)”라는 글을 통해 서은광의 손편지를 공개했다.
“안녕! 멜로디! 다들 잘 지내고 있지?”라는 유쾌한 인사로 말문을 연 서은광은 “나도 잘 지내고 있다. 두준형님이 너무 착하고 열심히 하셔서 우리 생활관 분위기가 좋다”며 안부와 함께 윤두준에 고마움을 표현했다.
서은광은 “어쩌다보니 분장이 돼서 계속 리더를 하고 있네“라며 깜짝 소식을 전하기도. 서은광은 ”두준형이 많이 도와주고 힘이 돼줘서 아주 감사하고 좋다. 밥이 내 압맛에 잘 맞아서 밥도 잘 먹고 있다“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어 서은광은 “나 군 생활 정말 열심히 하고 있다. 내 목표가 총 성적 1등해서 사단장표창장을 받는 것이다. 일단 지금까지 성적은 괜찮은 것 같다”라며 “시간이 잘 가는 듯 안 가는 듯 하지만 시간은 흘러간다. 비트에 몸을 맡기듯 시간에 몸을 맡기고 있다”라고 군복무 중에도 밝은 모습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서은광은 “아무쪼록 나는 이렇게 잘 지내고 있으니까 걱정 말고 우리 멜로디들도 잘 지내고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살길 바란다. 부디 어제보다 성장한 오늘을 살아갈 수 있길! 그럼 사랑합니다 멜로디”라고 인사를 전하며 편지를 마무리했다.
서은광의 손편지에 팬들은 “눈물 나 꼭 기다릴게요”, “잘 지내고 있는 것 같아서 다행이다”, “뭐든 열심히 하는 은광오빠 앞으로도 잘 할 수 있을 거고 상도 꼭 받을 수 있을 거야”, “두준두준 오빠도 잘 지내고 계시는구나”, “이 와중에 멜로디 생각하는 거 감동”, “건강하고 재미있게 있다 와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비투비 서은광은 지난달 21일 강원도 화천에 위치한 제 27 보병사단 이기자 부대 신병교육대로 입소했다, 하이라이트 윤두준 역시 지난달 24일 같은 곳에 입소해 함께 훈련을 받는 중이다.
<다음은 서은광 편지 전문>
To. 멜로디
안녕! 멜로디! 난 65번 훈련병 서은광이야! 다들 잘 지내고 있지!?
멜로디한테 온 인터넷 편지들과 손편지를 읽어보니 다들 잘 지내고 있는 것 같고 우리 BTOB 친구, 동생들도 잘 해주고 잘 지내고 있는 것 같아 너무 다행이고 한숨 놓인다!
물론 나도 매우, 아주 잘 지내고 있어. 여기 4생활관 친구들과 '두준두준' 두준형님이 너무 다들 착하고 재미있고 열심히 하고 그래서 우리 생활관 분위기가 아주 좋아!
아! 그리고 어쩌다 보니 분대장이 돼서 계속 리더를 하고 있네. 원래 두준두준 형이 했어야 했는데 늦게 들어오시는 바람에..암튼 두준두준형이 많이 도와주고 힘이 돼줘서 아주 감사하고 좋아!
아, 여기 이기자부대 밥이 내 입맛에 잘 맞아서 밥도 아주 잘 먹고 있어! 우리 멜로디도 꼭 삼시세끼 잘 챙겨먹길 바라! 꼭!! 아..롤 하고 싶다. 티모 하고 싶어 우리 귀여운 티모. 나 티모 진짜 잘 하는데! 여기서 나 티모한다고 하니까 다들 놀려. 그래 티모가 원래 그런 캐릭터야. 티모대위~ 우리 티모 많이 사랑해줘
음 근데 나 군 생활 진짜 열심히 하고 있어!! 내 목표가 총 성적 1등해서 사단장 표창장을 받는 거야. 목표는 크게 잡아야 하니까 후후. 일단 지금까지 성적은 괜찮은 것 같아! 꼭 상 받을게!! 크크크 멜로디 자랑스럽게! Good! 쉽진 않겠지만 최선을 다해야지!
아 이제 3주 지났다. 시간이 잘 가는 듯, 안 가는 듯 하지만 시간은 흘러가지! 비트에 몸을 맡기듯 시간에 몸을 맡기는 거야. 아 참! 여기 훈련병 중에 멜로디가 몇 명 있어서 놀랐어. 기분이 매우 좋았지. 그리고 비투비를 좋아해주는 분들이 많아서

너무 좋았어! 그리워하다 떼창도 하고 재미있었어!
난 이렇게 잘 지내고 있으니까 걱정 말고 우리 멜로디들도 잘 지내고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살길 바라. 부디 어제보다 성장한 오늘을 살아갈 수 있길! 그럼 사랑합니다. 멜로디.
wjlee@mkinternet.com
사진|서은광, 비투비 공식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안철수, 한동훈 차출론에 "경험 쌓아야…정치 쉽지 않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문 전 대통령 저서에 "노무현 대통령, 화물연대 무리한 파업에 단호한 대응"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김민재, 구자철에게 "냉정하게 얘기해 달라" 자책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