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인룸` 김영광, 김해숙과 애틋 눈빛 포착…영혼 체인지 알았나?

기사입력 2018-10-27 16: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나인룸 김영광=tvN 제공
↑ 나인룸 김영광=tvN 제공
'나인룸’ 김영광과 김해숙의 애틋한 눈빛이 포착됐다. 특히 두 사람 사이에서 심상치 않은 기류가 느껴져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27일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측은은 , 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몸, 을지해이 역)의 애절한 눈빛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김영광-김해숙은 말없이 서로를 마주보고 있는 가운데, 묘하게 달라진 분위기가 긴장감을 자아낸다. 김영광은 금방이라도 왈칵 눈물을 쏟을 것처럼 아련한 눈빛으로 김해숙을 바라보고 있다. 반면, 김해숙은 김영광의 절절한 눈길을 애써 외면하며 당황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이어 김영광은 김해숙이 외면함에도 불구하고 그에게 가까이 다가가 손에 쥔 무언가를 건네려는 듯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이에 김해숙은 두 눈을 질끈 감아버려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특히 그런 두 사람의 만남에서 금방이라도 무슨 일이 터질 것 같은 아슬아슬한 분위기가 느껴져 관심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한편, 친근하게 대화를 나누며 웃음꽃을 피우던 김영광-김해숙은 본 장면의 촬영에 들어가자마자 서로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끌어올려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극강의 집중력으로 순식간에 상황에 몰입했고, 이내 아련한 케미를 뿜어내 모두를 감탄케 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이에 ‘나인룸’ 제작진 측은 “김영광과 김해숙의 애절한 분위기가 현장 스태프들을 모두 숨죽이게 만들었다. 본 장면이 두 사

람의 관계 변화에 중요한 변곡점을 맞게 될 예정이니 본방사수 부탁 드린다”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 오늘(27일) 밤 9시에 방송된다.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비말차단 마스크 주말부터 구매 가능…가격은?
  • 문 대통령 "한숨 돌리나 했더니…" 자발적 방역 강조
  • "하…" 캐나다 총리, 트럼프 관련 질문에 21초간 '침묵'
  • 화성 중학생 확진자, 오산 교회서 49명 접촉
  • 진중권, 금태섭 징계에 "타락한 586 운동권조직"
  • "전기톱으로 철문 뜯고, 약탈"…한인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