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동치미’ 최영완 “남편, 나보다 친정아버지 먼저 챙겨”

기사입력 2018-10-28 00: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동치미’ 최영완 사진=‘동치미’ 방송 캡처
↑ ‘동치미’ 최영완 사진=‘동치미’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동치미’ 최영완이 남편이 자신보다 친정아버지를 먼저 챙긴다고 털어놨다.

27일 오후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양가 부모님 용돈은 반드시 공평해야 한다?’라는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최영완은 “시댁에 용돈을 팍팍 드리냐”는 질문에 “아니요”라고 답했다. 최영완은 “시댁 어른들이 안 계신다. 결혼 전에 돌아가셔서 얼굴을 못 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저희 엄마도 저 결혼하고 5년 후에 돌아가셨다. 양가 부모님 중 친정아버지만 계신다

”고 덧붙였다.

최영완은 “원래 친정에 가면 잠깐 놀러가도 항상 밥 먹고, 주머니에 있는 돈 탈탈 털어 아버지한테 드린다. 더 챙겨드리고 싶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게 습관이 돼 있다. 무조건 다 드린다”면서 “남편도 무슨 일 있으면 아버지 먼저 챙기려 한다. 용돈 가지고 차별한 적 없다”고 말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현직 경찰관
  • 코로나19 신규 확진 39명…나흘만에 30명대로 떨어져
  • 윤미향 "이용수 할머니, 만나주시면 용서 구할 것"
  • 트럼프 "약탈하면 총격할 것" 경찰 폭력 미화 논란에 '재해명'
  • 秋 "공수처1호 수사대상 성역 없다" 윤석열 시사?
  • "또 코로나" 식당가 텅텅 얼마 없는 예약도 취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