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산이 비판` 유튜버 김영빈 "살해 협박 등 악플러 강경대응"

기사입력 2018-12-09 2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남녀 혐오' 이슈 관련 도마에 오른 래퍼 산이를 비판한 유튜버 김영빈이 자신을 향해 쏟아진 살해 협박 등에 대한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
김영빈은 지난 8일 개인 SNS를 통해 "도저히 못 참겠다. 내가 다 감당해야 될 일이라 생각했던 게 틀렸다"며 "온갖 모욕, 루머, 살해 협박에 강경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간이 걸리더라도 끝까지 한 명도 빠짐없이 고소 진행하겠다. 주변 사람들까지 힘들게 하는 나 자신이 죽도록 싫지만 돌이킬 수 없다. 진심으로 죽고 싶지만 버텨보겠다"며 "익명 뒤에

숨어 함부로 뱉는 사람들과 싸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영빈은 앞서 자신의 유튜브 채널 데블스TV를 통해 산이 신곡 '웅앵웅' 리뷰 영상을 게재하고 "산이는 깨어있는 아티스트도 아니고 그냥 여성 혐오를 하는 래퍼"라고 주장, 자신의 의견을 전해 시선을 모았다.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발언 보도' 최초 보도 MBC 향해…권성동 "신속한 조작"·나경원 "의도된 왜곡"
  • 윤상현, 대통령 해외순방 비호…"대응 미흡했지만 성과도"
  • 민주당 "오세훈, 친일 잔치로 서울 역사에 일본 색 입히려 하나"
  • "내 월급이 이렇게나 올랐다고?"...상반기 임금 상승률 6.1%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