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런닝맨’ 유재석, ‘한선화 삼행시’ 최고의 1분…분당 8.4% [M+TV시청률]

기사입력 2018-12-24 1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런닝맨’ 유재석 한선화 삼행시 사진=SBS ‘런닝맨’
↑ ‘런닝맨’ 유재석 한선화 삼행시 사진=SBS ‘런닝맨’
[MBN스타 김노을 기자] ‘런닝맨’ 유재석이 재치 넘치는 삼행시로 ‘최고의 1분’ 주인공이 됐다.

지난 23일 방송된 ‘런닝맨’은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분당 최고 시청률 8.4%(이하 수도권 가구 시청률 기준)까지 올랐고, 주요 광고 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은 4.1%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는 멤버들이 그동안 진행했던 글로벌 미션 중 ‘실패 미션’들에 재도전하는 ‘미션 연말 정산: 패자부활전 레이스’의 결과와 함께 ‘크리마스 특집 레이스: 썸타클로스’가 펼쳐졌다.

앞서 3팀의 미션 정산 결과, 이광수가 속한 이시영 팀은 모든 미션을 성공시켜 벌칙자가 나오지 않아도 되지만 투표에 의해 이광수가 벌칙자로 선정됐다. 전소민 팀은 ‘면 지옥’에 빠진 후 두 번째 미션 ‘홍콩에서 주윤발과 인증샷 찾기’에 도전했지만 실패하며 반드시 벌칙자가 나와야 했다. 이에 지석진이 벌칙자로 선정되어 이광수와 함께 벌칙을 받았고, 지석진은 “우리 설계 한 번 하자”며 불타는 복수욕을 드러냈다.

‘크리마스 특집 레이스 : 썸타클로스’에는 소녀시대 수영을 비롯해 배우 박하나, 한선화, 전혜빈, 성훈, 가수 황치열이 등장해 유쾌한 커플 레이스의 시작을 알렸다. 특히 한선화는 오프닝 초반 커플 선정에서 유재석에게 ‘삼행시 굴욕’을 당한 이후 상황이 역전되어 다시 커플 선정을 하게 되자 삼행시를 역요구하는 파격 진행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에 의해 다리까지 모으고 안경까지 벗게 된 공손한 유재석은 곧바로 “한 : 한선화, 선 : 선화 씨, 왜 이제 나왔어요?, 화 : 화가 나!”라는 재치 넘치는 삼행시를 선보였고, 결국 한선화와 커플이 됐다.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8.4%까지 치솟아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6인 사표' 선별 수리 가능성…새 비서실장은?
  • 청와대, 정무·민정·소통수석 우선교체 가능성
  • 서울 주요도로 통제 풀려…강변북로·동부간선·내부순환로 통행 재개
  • 교회 집단감염 'n차 전파' 우려…정부 '교회 방역강화' 검토
  • 이 시각 잠수교…팔당댐 방류랑 감소로 수위 소폭 하락
  • 9일째 쏟아진 폭우로 사망 31명…전국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