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위너, 프라이빗 스테이지 일반 예매 오픈… `오피스 라이프` 29일 개최

기사입력 2019-06-01 0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위너와 가까이서 교감할 수 있는 프라이빗 스테이지 일반 예매가 31일 오픈된다.
31일 오후 8시 옥션티켓을 통해 '위너 프라이빗 스테이지 [WWIC2019]' 일반 예매가 시작된다.
위너는 지난 1월 서울 앙코르 콘서트 이후 6개월 만에 '프라이빗 스테이지'로 팬들을 찾는 만큼 치열한 티켓팅 경쟁이 예상된다.
위너는 오는 6월 29일 오후 2시와 6시, 총 2회에 걸쳐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프라이빗 스테이지를 열고 이너서클과 뜻 깊은 추억을 쌓는다.
위너는 앞서 프라이빗 스테이지 스팟 영상을 통해 ‘새로운 WWIC’, ‘위너가 준비한 위너의 회사 생활 이야기’ 등 이번 프라이빗 스테이지 콘셉트가 담긴 문구로 알찬 구성을 예고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자극했다.
위너의 2019년 프라이빗 스테이지는 '오피스 라이프' 콘셉트로, 멤버들이 본부장으로 변신해 새롭고 유쾌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

에 팬들은 그동안 선보인 적 없는 새로운 콘셉트에 대해 벌써부터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15일 새 앨범 'WE'로 컴백한 위너는 타이틀 곡 'AH YEAH (아예)'는 국내 음원차트 올킬을 달성하며 데뷔 이후 발표한 모든 타이틀곡으로 1위에 오르는 기록을 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술값 낼 테니 문 열어 줘"…사복 경찰에 딱 걸린 불법 영업
  • [단독] 정세균, 감염병법에 '손실보상' 문구 추가 검토
  • 바이든, 46대 미 대통령 취임…"통합에 영혼 걸겠다"
  • 신규 확진 401명…학원·사우나 집단감염 계속
  • 설 전 첫 백신 맞나…"접종센터 전국 250곳 목표"
  •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문서' 유출범은 공무원…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