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불후의 명곡’ 손승연 “美 진출, ‘타이타닉’ OST 프로듀서와 작업”

기사입력 2019-06-01 19: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가수 손승연이 미국 진출이 임박했다고 알렸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6대 해외 전설 특집으로 ‘팝의 거장’ 엘튼 존 편으로 꾸며졌다.
해외 아티스트들의 무대 때마다 호평을 받아온 손승연은 이날 “엘튼 존 특집이라 기대를 많이 하고 왔다”고 말했다.
MC 문희준은 “팝 무대 인기에 힘입어 미국 진출이 임박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물었고, 손승연은 “머라이어 캐리의 ‘히어로’와 ‘타이타닉’ OST, ‘미녀와 야수’ OST 프로듀서와 함께 한다”고 밝혔다.
옆에 있던 김태우는 “발라드 곡이 히트를 치는 경우가 없어져서 이만한 보컬의 가수를 찾고 있었다는 뒷이야기를 들었다”고 부연 설명했다.

이날 방송에는 ‘엘튼 존’을 완벽하게 오마주한 록 밴드 로맨틱펀치와 불후의 욕망 밴드 몽니, 프로젝트 아카펠라 그룹 스바스바를 비롯해 파워 보컬 손승연, 마성의 매력남 남태현과 불후의 명곡에 첫 방문하는 독보적인 존재감의 뮤지컬 배우 김호영까지 총 6팀이 출연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바이든, 제46대 미국 대통령 취임…'바이든 시대' 열었다
  • 시위대 난입했던 바로 그 자리에서 바이든 취임선서
  • LG전자 어쩌다가…"스마트폰 사업 매각 검토"
  • [단독] 아버지 때린 의대 교수 '유죄'…판결 확정 뒤 범행 부인
  • [단독] "친구들이 남긴 밥까지 먹였다"…물고문에 식고문 정황도
  • 바이든 "통합 없이는 어떤 평화도 없다"…화합 호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