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황장엽 수양딸, 9억 원대 재산 반환소송

기사입력 2010-12-28 19:26 l 최종수정 2010-12-28 23: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황장엽 전 북한 노동당 비서의 수양딸 김숙향 씨가 황 전 비서의 재산을 돌려달라며 소송을 냈습니다.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김씨는 황 전 비서가 망명한 이후 그를 도와주던 엄 모 씨를 상대로 9억 원을 요구하는 부당이득금 반환 청구소송을 제기했습니다.
김 씨는 "황 전 비서가 2001년 엄씨에게 9억 원을 전달했고 그 돈은 서울 강남구 일대 토지와 건물 매입에 쓰였다"며 "이는 황 전 비서가 남한 사정에 어둡고 신분상 제약 때문에 직접 부동산을 계약하기 적절치 않아 엄씨가 대신하도록 한 것인 만큼 매매대금이 반환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매일매일 팡팡! 대박 세일! 소셜커머스 '엠팡(mpang.mbn.co.kr)' 오픈
▶ 탁월한 선택! 놀라운 수익률! 신바람 나는 투자! MBN리치에서 직접 확인하세요..!!
< Copyright ⓒ mbn(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홍준표 "너는 모르지 하듯 묻는 그 태도 참 역겨웠다"
  • 성추행 폭로 당한 이근 "용호야, 너 강제추행 영상 잘 돌아다닌다"
  • "한류스타도 당했다" 2,500억 기획부동산 사기…개그맨은 투자 유도
  • "월 수익 500만 원"…대학 졸업 후 '도배사' 된 27세 여성
  • "김선호, 내게 큰 은인"…'술·여성편력' 주장 반박한 대학동기
  • 야옹이 작가, 모더나 2차 접종 맞고 통증 호소…"팔꿈치까지 관절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