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내년 교장공모제 32개교 시범실시

기사입력 2006-08-11 19:02 l 최종수정 2006-08-11 1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내년에 15년 이상 교직경력자를 대상으로 하는 교장공모제가 전국 초ㆍ중ㆍ고교 가운데 많으면 32곳에서 시범 운용될 전망입니다.
대통령 자문기구인 교육혁신위원회는 오늘 오후 본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의 교원 양성과 연수ㆍ승진ㆍ임용제도 개선안을 최종 확정짓고 오는 16일 노무현 대통령에게 보고하기로 했습니다.
확정된 개선안에 따르면 15년 이상 교직경력자를 대상으로 하는 교장공모제가 우선 내년부터 2008년까지 시범 운영되는 것을 시작으로 점차 확대됩니다.
교장공모제 시범학교

선정은 전국 16개 시ㆍ도 교육감에게 위임되며 그 대상 학교는 각 시ㆍ도별로 초ㆍ중등학교를 합쳐 2곳씩 최대 32곳으로 제한됩니다.
교원평가의 경우 교장 40%와 교감 30%, 동료교사 30%의 비율로 다면평가제를 실
시하되 평가 주체에서 학생과 학부모는 제외시키기로 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이번 국회는 '민생국회' 될까…의석 수로 누르겠다 vs 대통령 거부권 행사
  • 이화영 전 부지사 측근 영장 기각…'이재명 연관성' 수사 기로
  • 정치권, 휴일도 비속어 논란 갑론을박…"국격 무너져" vs "광우병 획책"
  • 연인 폭행·협박에 스토킹해도…'반의사불벌죄'로 처벌 면했다
  • 코로나 빗장 푼 홍콩…중국 본토는 언제쯤?
  • 러시아 동원령 대피에 핀란드 입국 제한…"우크라에 탱크도 팔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