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치어리더 `개미허리에 볼륨 넘치는 몸매` [MK포토]

기사입력 2014-09-09 17: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9일 목동 야구장에서 2014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와 넥센 히어로즈의 경기가 열렸다.
선발로는 양 팀 모두 외국인 좌완투수가 마운드에 올랐다. 한화는 앤드류 앨버스, 넥센은 앤디 밴 헤켄이다.
밴 헤켄은 6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9탈삼진 4실점을 기록했다. 시즌 19승을 눈앞에 두고 있다.
넥센 치어리더가 공연을 하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목동)=천정환 기자 / jh1000@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서해 피격' 서훈, 새벽에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염려"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오후 5시인데' 어린이보호구역서 '만취' 음주운전…하교하던 초등생 사망
  • 美, '핵무기' 탑재 가능한 차세대 폭격기 'B-21' 공개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