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지옥훈련 마친 배영수 `주황빛 캐리어 들고` [MK포토]

기사입력 2015-03-03 17:12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선수단이 ‘2015 일본 스프링캠프’를 마치고 3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한화 배영수가 입국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이번 ‘2015 일본 스프링캠프’는 지난 1월15일부터 고치 시영구장과 동부구장, 오키나와 고친다구장에서 총 48일 동안 진행됐다. 주장 김태균을 비롯한 선수단은 2015년 한화 이글스의 비상을 위해 연습경기, 홍백전, 수비훈련 등 강훈련을 소화했으며 귀국 후에는 5일 훈련과 6일 자체 홍백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김성근 감독을 비롯한 박상열, 강성인 코치와 권혁, 김기현, 김민우, 박정진, 양훈, 조영우, 최영환, 윤규진 등 총 11명의 선수단은 일본 오키나와에서 추가훈련을 진행 한 후 6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다.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공항)=곽혜미 기자 / clsrn918@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