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제프 맨쉽, 신체검사 탈락으로 신시내티행 무산

기사입력 2018-02-16 03: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서프라이즈) 김재호 특파원] 지난 시즌 NC다이노스에서 뛰었던 제프 맨쉽(33)이 새로 계약한 팀으로부터 계약해지를 당했다.
신시내티 레즈 구단은 16일(한국시간) 맨쉽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해지한다고 발표했다.
해지 사유는 공개하지 않았지만, '신시내티 인콰이어러' 등 현지 언론은 그의 신체검사에서 문제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제프 맨쉽의 새로운 계약이 무효화됐다. 사진= MK스포츠 DB
↑ 제프 맨쉽의 새로운 계약이 무효화됐다. 사진= MK스포츠 DB
맨쉽은 지난 시즌 NC에서 21경기에 등판, 112 2/3이닝을 소화하며 12승 4패 평균자책점 3.67의 성적을 기록했다. 시즌 도중 팔꿈치

통증으로 두 달 정도를 쉰 경력이 있다.
맨쉽은 2009년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데뷔, 8시즌동안 4개 팀에서 157경기(선발 10경기)에 등판해 7승 10패 평균자책점 4.82의 성적을 기록했다. 2016년에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소속으로 포스트시즌에 출전했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국내 '어린이 괴질' 의심환자 2명 회복…1명은 퇴원
  • "이낙연, 전당대회 결심 굳혔다"…다음주초 출마 선언할 듯
  • 청와대 개각설 일축…당분간 '노·강·윤' 체제로
  • '제주 렌터카 시신' 20대 이주민…"극단적 선택 추정"
  • 코로나 사망 10만명인데 자랑만…'공감능력' 도마
  • "예쁘다"며 15분 동안 버스에서 '못된 짓' 60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