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KB지주 회장 선임, 마무리 or 표류

기사입력 2009-12-02 16:33 l 최종수정 2009-12-02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KB지주 회장 후보 3명 가운데 2명이 최종 면접에 불참하겠다고 선언하면서 강정원 국민은행장이 KB지주 회장에 선임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하지만, 공정성 논란으로 선출 시기가 늦춰질 수도 있다는 전망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황승택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KB지주 회장 최종 후보 중 이철휘 캠코 사장과 김병기 포스코 사외이사는 내일(3일)최종 면접을 앞두고 공정성을 문제 삼아 사퇴했습니다.

이제 남은 후보는 강정원 국민은행장 혼자뿐입니다.

▶ 스탠딩 : 황승택 / 기자
- "KB사외이사진은 두 명의 후보가 사퇴했지만, 예정대로 회장 면접을 진행하겠다는 입장입니다."

강정원 행장 역시 말을 아끼고 있지만 가까운 인사는 강 행장이 면접에 불참할 이유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면접이 진행되면 강 행장이 회장으로 선출되겠지만, 단독 후보를 회장으로 선임하는 것은 사외이사진도 부담스러운 대목입니다.

이 때문에 회장 공모 절차를 재조정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실제로 KB사외이사진 고위 관계자도 처음으로 회장 선임이 미뤄질 가능성을 시사했습니다.

▶ 인터뷰(☎) : KB사외이사 / 고위관계자
- "인터뷰 대상자가 충분한 비전을 제시 못 한다든지 다른 여러 가지 문제가 있다면 또 토론을 더해야 하겠죠 (그렇다면, 내일 회장 선출이 된다고 장담할 수 없는 건가요?) 그렇죠"

KB사외이사진이 회장 선출을 연기하면 KB금융그룹을 이끌 선장은 내년 3월 주총에서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황승택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폐연료봉 운송 사고 땐 피폭돼도 사실상 무보험?
  • 이틀 만에 또 미사일…북 외무성 "항모 끌어들여 위협"
  • [단독] '입금만 700여명'…비상장주식 사기 일당 무더기 검거
  • [단독]"장애인용 쇼핑카트는 어디에?"…대형마트 관리감독에 손 놓은 정부
  • 비·조정석, 유명 골퍼와 불륜설에 강경 대응…"명백한 허위"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