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무관 굴욕' 미스 서울 진 곽가현, '마의' 중전 모습 포착!

기사입력 2013-06-05 13:32 l 최종수정 2013-06-05 13:33


2013 미스 서울 ’진’ 곽가현이 배우로 활동할 당시 모습이 화제입니다.

지난 4일 저녁 '2013 미스코리아' 선발대회가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렸습니다. 이날 치열한 경연을 벌인 끝에 결국 유예빈(21ㆍ대구 진)양이 진을 차지했습니다.

이날 관심을 모았던 연기자 출신 곽가현은 아쉽게 순위권에 들지 못해 ‘무관 굴욕’을 당해야 했습니다.

앞서 곽가현은 이가현이라

는 예명으로 배우활동을 했고,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마의’에서 중전 역을 맡아 열연했습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연예인이 미스코리아도 나가네” “어쩐지 어디서 본 듯 했다” “중전 역을 해서 그런지 고전미가 넘치는 듯” “미스코리아 본선에서는 아쉽지만 그래도 수고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 = 해당 영상 캡처]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