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금한령` 풀렸나? 악동뮤지션 중국 공연 허가

기사입력 2016-12-06 19:20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중국이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의 한반도 배치에 대한 보복 조치로 지난 10월부터 규제했던 한국 연예인들의 중국 활동이 12월부터 조금씩 완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상하이 문화광고영상관리국은 최근 한국 가수 악동뮤지션의 상하이 공연 신청을 허가한 것으로 6일 알려졌다.
지난 10월부터 중국 공연을 승인받은 한국

스타가 단 한 명도 없었는데 악동뮤지션은 최근 허가를 받아냈다. 중국 당국에서 최근 '금한령' 강도를 일부 낮춘 것으로 풀이된다.
악동뮤지션은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오는 22일 상하이 메르세데스 벤츠 아레나 믹싱룸에서 공연을 연다고 지난 4일 공지했다.
'금한령'에 발이 묶였던 공연과 배우들의 행사도 이어질 전망이다.
jeigun@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