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씨잼 구속기소 “마약, 창작활동에 도움될까봐”…누리꾼 “그게 스웩이냐”

기사입력 2018-06-12 17:30

씨잼 구속기소 사진=씨잼 SNS
↑ 씨잼 구속기소 사진=씨잼 SNS
래퍼 씨잼이 대마초 흡연 혐의로 구속 기소된 가운데, 누리꾼들의 따가운 반응이 이어졌다.

수원지검 강력부(이진호 부장검사)는 12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씨잼과 연예인 지망생 고 씨를 재판에 넘겼다고 밝혔다.

씨잼은 지난해 2월부터 올해 4월까지 고 씨에게 돈을 주고 대마초를 구하도록 해 10차례에 걸쳐 1천605만 원 상당의 대마초 112g을 구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고 씨와 동료 래퍼인 바스코, 다른 연예인 지망생 4명 등과 함께 2015년 5월부터 올해 4월까지 서울 자택에서 대마초를 3차례 피우고 지난해 10월에는 코카인 0.5g을 코로

흡입한 혐의도 받는다.

검찰에 따르면 씨잼은 조사 과정에서 “음악 창작 활동을 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해 마약을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그게 스웩이냐”, “하나도 안 멋있어”, “약에 도움받은 음악 듣고 싶지 않아”, “랩이나 잘하라고” 등의 차가운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