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신동사2’ 수현 “마블 영화 재출연? 사람 일은 모른다” [M+인터뷰③]

기사입력 2018-10-28 08: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비한 동물사전2’ 배우 수현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문화창고
↑ ‘신비한 동물사전2’ 배우 수현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문화창고
[MBN스타 안윤지 기자] 배우 수현이 명맥을 유지하고 있는 영화 ‘어벤져스’ 시리즈에 이어 전세계를 아우르는 ‘해리포터’ 시리즈까지 출연했다.

별 이변이 없는 한 ‘해리포터’의 스핀오프 버전 ‘신비한 동물사전’의 5편까지 모두 모습을 보일 예정인 수현은 마블 영화 재출연에 대해서도 기대해볼 수 있을까.

“마블 영화는 지금도 잘 챙겨보고 있고 한국 장면들이 계속 나올 때면 너무 반감다. 그런데 나와 작업했던 조스 위던 감독이 DC로 가서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다. 마블의 세계는 점점 더 커지고 있고 사람 일은 모른다.”

이어 수현은 ‘어벤져스’의 촬영 현장과 ‘해리포터’의 촬영 현장의 차이점을 설명했다. 그는 “분위기부터 다르다. ‘어벤져스’는 미래적이고 CG를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뭐가 없이 나 혼자서 연기를 할 때가 있다. 반면 ‘해리포터’는 1900년 대 느낌이다. 또한 ‘해리포터’는 가족적이고 오랫동안 호흡을 맞춰본 느낌이 난다”고 덧붙였다.

‘어벤져스’에 이어 ‘신비한 동물사전’에서도 자신의 역할에 대해 함구하고 있어야 했던 수현. 답답했을 법도 했지만 그는 오히려 덤덤했다는 반응이었다. 이미 ‘어벤져스’를 통해

비밀을 지키는 데에 훈련이 되어 있었기 때문이다.

“난 오히려 트레일러 영상에서 공개되는 것도 이르다고 생각했다. ‘어벤져스’를 한 번 해서 비밀을 잘 지킨다. 대본리딩을 할 때도 난 내 캐릭터를 나탈리라고 소개했다. 나탈리는 코드네임 같은 것이었다. 현장에서도 아무도 날 내기니라고 아는 사람은 없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유명 두유에 이물질…제품 수거한 뒤엔 감감무소식
  • 김욱준 1차장검사 사의 표명…반차 내고 오후 출근한 이성윤
  • 영국, 세계 최초 화이자 백신 긴급사용 승인…"7일부터 접종"
  • [단독] '김정은 사상교육' 교재 보니…"인민 위해 밑지는 장사도 해야"
  • "펑 소리 후 난로서 불길"…결혼식 앞둔 예비신랑 참변
  • 민주, 윤석열 귀환에 "본질은 검찰개혁"…국민의힘 "추미애 경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