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조세포탈' 조선일보 벌금 2억 선고

기사입력 2006-12-15 11:32 l 최종수정 2006-12-15 11: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고법은 회사 비용으로 사주의 증여세를 납부하고 법인세를 포탈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방계성 조선일보 전무와 조선일보에 대해 각각 벌금 2억원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방 씨가 법인세 1억 7천만원

을 포탈하고 4천 3백만원을 횡령했지만, 개인적 이득을 취하지 않았고 직책으로 인한 범죄인 점을 감안해 벌금형을 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재판부는 지난 6월 대법원에서 방씨와 조선일보사의 유무죄가 이미 확정돼, 무죄취지로 파기 환송된 부분에 대해서만 판결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진중권, 윤석열 '민주주의 허울 쓴 독재' 발언에 "와, 세다"
  • 가평 계곡서 실종된 70대 시신 발견…폭우에 밭 보러 갔다 숨져
  • 일본 정부, 강제매각 시 보복 예고…"온갖 선택지로 대응할 것"
  • 미중, 영사관 폐쇄 이어 상호 기자 추방 나서나…'악화일로'
  • 공공 재건축 50층까지 허용…수도권 13만2천가구 주택 추가 공급
  • 싼샤댐 수위 또 161m로 상승…태풍 영향 창장 하류에 폭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