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이마트 지역단체 마일리지 적립금 20억 돌파

기사입력 2013-02-19 0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마트가 고객이 구매한 영수증을 모아 지역내 소외된 이웃을 돕는 '지역단체 마일리지' 연간 지원금이 제도 시행 15년만에 20억원을 돌파했습니다.
이마트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146개 점포의 마일리지 적립금을 집계한 결과 총 1만3천854개의 봉사 및 지역단체에서 20억6천100만원의 마일리지 적립금을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단체 마일리지는 1998년 이마트가 국내 최초로 도입한 수익금 사회환원 프로그램으로, 이마트에서 물건을 구입한 뒤 영수증을 모아오

면 총 구매액의 0.5%를 지역 장학회, 결식아동 , 독거노인 돕기 단체 등에 지원하는 제도입니다.
제도시행 이후로 15년간 지역단체 마일리지 프로그램에 참여한 고객은 모두 1억1천만명에 달했고 지원 누계금액은 183억원에 이른다고 이마트 측은 설명했습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naver.com, boomsang@daum.net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