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침마당` 윤문식, 황혼결혼 추천 "석양이 더 붉게 타는 법"

기사입력 2018-11-30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배우 윤문식이 황혼 결혼을 추천했다.
30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 공감토크 사노라면 코너에서는 윤문식, 전원주, 강성범, 이만기, 장미화 등이 출연해 황혼 연애, 황혼 결혼을 주제로 토론했다.
임수민 아나운서는 "저는 당연히 연애를 선택한다. 나이 들어서 결혼은 아닌 것 같다. 결혼 한 번 해봤는데 뭐 좋다고 또 결혼을 하냐”며 “나도 그렇고 만약 우리 엄마가 결혼을 하신다고 하더라도 반대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윤문식은 "사랑이 저러면 안된다. 손익계산을 따지는 것은 사랑이 아니다. �은 사랑과 늙은 사랑이 다른가. 오히려 석양이 더 붉게 타는 법이다”며 “황혼 결혼을 절대적으로 찬성한다”고 밝혔다.
윤문식의 주장을 들은 전원주는 지난 2013년 남편과 사별한 사실을 언급하며 "살날이 얼마나 남았다고

황혼에 결혼을 하냐. 편안하게 연애나 하면서 좋은 사람 있으면 맛있는 음식 먹으러 다니고 싶다"고 말해 방청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한편, 윤문식은 지난 2008년 아내와 사별한 뒤 지난 2010년 18살 연하인 지금의 아내와 재혼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KBS1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돈봉투 만찬' 안태근 재산 51억 신고…3년간 19억 늘어
  • 이용수 할머니 회견문 현장서 바뀌었다…"뒤늦게 알고 역정"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결핵검사도 안 해…보조금·후원금 관리 '엉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