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추리 8-1000’ 블랙핑크 제니, “멤버들과 방탈출하면서 추리력 높였다”

기사입력 2018-11-30 23: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미추리 8-1000’ 블랙핑크 제니가 활약을 예고했다.
3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추리 8-1000’에는 다시 한 번 천만 원 획득에 도전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이 제니에게 “지난 주 촬영이 어떠셨냐”라고 묻자 제니는 “집에 가서 이불킥했어요”라며 “방송으로 확인해주세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유재석이 “방송으로 확인하라니 저를 같이 녹화하는 사람으

로 생각 안하는 거예요?”라고 지적하자 제니는 “이번에 멤버들이랑 방탈출게임을 하면서 추리력을 높였어요”라고 덧붙였다.
또 제니는 “사실 입을 단속해야된다는 생각을 했다”며 “손담비 언니에게 ‘꼰대’라고 표현해서 미안했다”라고 사과했다.
장도연은 “제니가 미안하다면서 웃고 있네”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양세형은 “도연아 너 꼰대 같았다”라고 덧붙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돈봉투 만찬' 안태근 재산 51억 신고…3년간 19억 늘어
  • 이용수 할머니 회견문 현장서 바뀌었다…"뒤늦게 알고 역정"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결핵검사도 안 해…보조금·후원금 관리 '엉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