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집사부일체’ 이승기, 손예진 앞에서 언어회로 고장 ‘폭소’

기사입력 2018-12-02 19: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집사부일체’ 손예진 사진=‘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 ‘집사부일체’ 손예진 사진=‘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집사부일체’ 이승기가 손예진 앞에서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배우 손예진이 사부로 등장했다.

이날 이승기는 초반부터 “오늘 땀이 많이 난다. 너무 덥다”며 안절부절 못했다.

손예진의 집을 둘러보던 이승기는 어색함에 “초침이 없는 시계를 좋아하냐”고 질문했다. 이를 들은 양세형은 “그런 말 할 거면 가만히 있어라. 무슨 말이냐”며 지적했고, 이어 정적이 흐르자 보다 못한 손예진이 “대화들 나누세요”라고 말했다.

또 이승기는 곳곳에 꽃들이 있자 “이 집에 꽃이 없어도 되지 않느냐”고 심쿵 멘트를 날려 손예진을 웃게 했다. 그러다 “덥다. 화장실 좀 다녀오겠다”며 자리를 피했고, 화장실에서 “자연스럽

게 해. 자연스럽게”라고 혼잣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승기는 손예진이 준비한 따듯한 커피를 마시곤 “아 시원해.. 아니 따뜻해”라고 말실수했다. 그리곤 또 다시 화장실로 향해 찬물로 세수를 했다.

뿐만 아니라 육성재가 귤을 건네자 “감사합니다. 아니 고마워”라며 막내에게 존댓말을 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윤미향 기자회견 "의혹, 사실 아냐…개인계좌 모금은 잘못"
  • [속보]"'쿠팡맨' 감염 가능성 크지 않아…모니터링은 하겠다"
  • 일양약품,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허가에 주가 연일 급등
  • 문희상 "패스트트랙 고발 의원 처벌받지 않기를"
  • 윤석열 '공수처 수사 1호설'에 추미애 답변이…
  • '팬티 세탁' 과제 낸 울산 교사 '파면' 처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