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시아 “시아버지 백윤식과 술 친구, 할 말 너무 많아”(‘여자플러스’)

기사입력 2019-08-20 15: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배우 정시아가 11년차 주부로서의 일상을 보여준다.
21일 방송되는 ‘여자플러스3’에서 정시아는 자신의 동네인 서래마을에서 꽃꽂이를 위해 꽃을 사서 집으로 향한다. 꽃집에서 파는 와인을 보며 자신은 시아버지 백윤식과 술친구라고 이야기 한다. 남편 백도빈은 술을 아예 안 마셔서 시아버지와 인생, 연기 이야기를 나누며 와인 한 잔 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아기 옷을 사러 간다. 요즘엔 자신의 옷을 사는 것보다 아이들 옷을 사는 게 더 좋다며 모성애를 드러냈다. 집에 도착해서는 화분에 꽃꽂이를 하며 감각적인 센스를 보여준다. 하지만 자신은 “요리”에는 소질이 없고, 남편이 오히려 요리를 더 잘한다고 고백해 스튜디오 MC들을 놀라게 한다.
또, 집에 와서는 따로 피부과를 다닐 시간이 없다며 집에서 하는 관리법을 공개한다. 요즘 팔자주름이 많이 파인다고 이야기하며 팔자주름 예방하는 방법을 공개한다. 정시아의 꿀팁은 무엇인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김호영은 휴가

시즌을 맞아 바캉스룩을 제안한다. 김호영과 바캉스룩을 소개하기 위해 센 누나들이 함께 등장한다. 그들은 설레는 여행의 출발 공항룩부터 비치룩, 디너룩 등 눈길을 사로잡을 바캉스룩을 선보인다. 과감하지만 누구라도 도전할 수 있는 패션을 소개해 모두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코스피, 장중 2,200선 무너졌다…2년 2개월 만
  • 가양역 실종 남성 추정 하반신 발견…이수정 "범죄 가능성 완전 배제 어려워”
  • 광주서 나흘새 차량 3대에 불 지른 40대 용의자 경찰에 긴급체포
  • 연소득 1억원 넘는 사람 119만 명…전체 소득자의 4.9%
  • 이준석, 尹 비속어 논란에 "민생 경보음 들리느냐 안 들리느냐가 더 중요"
  • 인도서 로또 1등 당첨돼 43억 얻은 남성 "로또 1등 되고 불행해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