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자유한국당, 탈당파 복당-친박 징계해제 최종 확정

기사입력 2017-05-12 19:32 l 최종수정 2017-05-12 2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자유한국당이 바른정당을 탈당한 의원 13명의 복당을 최종 허용했습니다.
이 문제로 당이 지난 일주일 시끄러웠는데, 잡음은 사라졌을까요?
윤석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자유한국당 지도부는 긴급회의를 열고 13명의 바른정당 탈당 의원들과 무소속 정갑윤 의원까지 총 14명의 입당을 승인했습니다.

홍준표 전 후보가 단행한 조치에 대해 지도부는 어제까지는 강경하게 반대 의사를 나타냈었습니다.

▶ 인터뷰 :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어제)
- "지금 제 의견도 이렇습니다만, 이것(복당 문제)에 대해서 반대하는 의원들이 상당수가 있습니다. 시기적으로도 지금 적절치 않다는…."

하지만, 하룻만에 입장은 완전히 뒤바뀌었습니다.

▶ 인터뷰 :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자유한국당이 완전히 새로운 출발을 해야 한다는 현 시점에서 우리는 더 이상 이 복당-징계 해제라는 당내 이슈를 두고 내부 혼란에 빠져서는 안 된다는 것이 저의 분명한 소신입니다."

당 지도부는 친박계 핵심 인사인 서청원, 최경환, 윤상현 의원에 대한 당원권 정지 징계도 함께 해제했습니다.

대선 패배를 추스르기도 전에 당이 주도권 경쟁을 하는 모습으로 비춰지는 게 부담스러웠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제1야당인 한국당의 의석수는 이제 107석으로, 세자릿수를 회복했습니다.

하지만, 김진태 의원은 "후보가 한마디 하면 복당조치가 되냐"며 반발했고, 정진석 의원은 "시비 없이 이뤄졌어야 한다"고 말하는 등 갈등의 불씨까지 완전히 없어진 건 아닙니다.

자유한국당은 오는 16일 의원총회를 열고 전당대회를 통한 차기 지도부 구성 등 대선 이후 당 수습책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MBN뉴스 윤석정입니다.

영상취재 : 이원철 기자
영상편집 : 윤진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중국 또 '주황색 하늘'…서풍 타고 한반도 유입
  • 문 대통령, '비주류' 김부겸·이철희 발탁 의미는?
  • [단독] 술집서 만난 동년배 남성에 속아 8억 뜯겨
  • 고창군 특정 마을 주민들 암 발병…고창군 "공장 주변 등 환경오염 조사"
  • [영상] 곰 무서운 줄 모르는 강아지...쫒아낸 방법은?
  • '사면초과' 서예지, 법적 책임은…"가스라이팅 처벌 안 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