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헝가리]허블레아니 수중 사진 공개…"인양 48시간 또는 일주일"

기사입력 2019-06-01 19:40 l 최종수정 2019-06-01 1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이런 가운데 강물 속에 침몰돼 있는 허블레아니 사진이 처음 공개됐습니다.
일부에서 배가 두 동강이 났다는 주장도 제기됐지만, 선체는 비교적 온전한 상태였습니다.
우리 정부는 헝가리 당국에 인양에 속도를 내달라고 거듭 촉구했습니다.
서정표 기자입니다.


【 기자 】
헝가리 수중수색대가 촬영한 허블레아니 음파 사진입니다.

선체가 옆으로 기울어진 채 강바닥에 누워있습니다.

오른쪽 하단에는 22.3 피트로 적혀 있어 수심 6~7미터 아래에 있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배 상태도 두동강나지 않고, 비교적 선체는 잘 보존돼 있는 모습입니다.

▶ 인터뷰(☎) : 김길수 / 한국해양대 해사수송과학부 교수
- "이런 상태로 인양만 잘 하면 수습하기도 쉽고, 원인 파악하기에도 수월할 것 같습니다. "

강경화 외교장관은 헝가리 당국에 조속한 인양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 인터뷰 : 강경화 / 외교부 장관
- "실종자 수색, 조속한 선체 인양, 시신 유실 방지책 등 강구 그리고 수색 범위 확대 등 관련 협조를…"

헝가리 당국 역시 인양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현재 유속이 빠른데다 수중 가시거리도 짧아 인양에는 이르면 48시간 길게는 일주일 이상 걸릴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 인터뷰 : 페트르 시야르토 / 헝가리 외무부 장관
- "한국 국민들에게 사고 경위에 대해서도 모든 것을 규명할 수 있도록 헝가리 당국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특히, 1층 선실에 10명 이상이 있었다는 생존자 증언과 함께 선박 훼손 정도가 심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된 만큼 실종자 상당 수가 선실에 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서정표입니다.[deep202@mbn.co.kr]

영상편집 : 한주희


화제 뉴스
  • '이재용 실형' 정준영 부장판사 누구?…MB에 17년형 선고도
  • 여권, 공매도 찬반논쟁 지속…"주가거품 발생" vs "개미 피눈물"
  • 7월부터 도수치료 많이 받으면 보험료 많이 낸다…4세대 실손 출시
  • 셀트리온 치료제 놓고 의견 엇갈려…"효과 있다" vs "논문도 없어"
  • 대통령 '입양 발언' 비판에 안철수 가세…청와대 "취지 와전된 것"
  • PC방단체, "오후 9시 이후 영업 재개"…정부 영업제한 불복 선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