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2014년 박원순 선거캠프에서 성추행 '폭로'

기사입력 2018-03-01 07: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2014년 서울시장 선거 당시 박원순 후보의 선거캠프 총괄활동가가 여성 선거운동원들을 성추행했다는 주장이 제기

됐습니다.
이번 폭로는 당시 선거운동원으로 활동했던 한 여성 작가가 어제(28일) 자신의 SNS에 해당 내용을 담은 글을 올리면서 시작됐습니다.
박원순 시장은 이를 보고 받고 신속하게 진상을 파악해 만일 사실이라면 철저히 피해자의 입장에서 엄정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습니다.

[ 이현재 기자 / guswo1321@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재판 거래' 확인돼도 이재명 '무죄' 뒤집기 어려워
  • 윤석열 "전두환, 5.18 빼고 정치 잘했다는 분들 많아"…여야 후보 모두 반발
  • 오세훈 "대장동 개발방식 상상도 못 해"…서울시 국감 삼킨 대장동
  • 컨테이너 사무실서 불나 4명 숨져…"다투는 소리 들려"
  • 간미연, 모더나 접종 후 "최저 혈압 61…살아는 있습니다만"
  • '낙태 종용 K배우' 지목 김선호, 침묵 깼다…"사실 파악 중"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