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유재학 감독, 정규리그 통산 600승 금자탑

기사입력 2018-03-03 19: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유재학 울산현대모비스 감독이 프로농구 정규리그 통산 600승의 금자탑을 쌓았다.
유 감독이 이끄는 현대모비스는 3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18시즌 프로농구 서울삼성전서 97-9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유 감독은 프로농구 감독 최초로 정규리그 600승을 달성했다. 인천대우을 맡아 1998년 11월 11일 광주나산을 상대로 첫 승을 거둔 뒤 1048경기(600승 448패) 만이다.
유재학 감독. 사진=김영구 기자
↑ 유재학 감독. 사진=김영구 기자

유 감독의 시즌 정규리그 최소 승수는 2007-08시즌의 14승. 그러나 매 시즌 30승대 이상의 승수를 거뒀다. 2012-13시즌에는 41승을 올리기도 했다.
유 감독은 프로농구 최고의 지도자 중 1명이다. 특히, 2004-05시즌부터 현대모비스를 맡아 정규리그 우승 5회, 챔피언결정전 우승 5회를 이끌었다.
삼성을 꺾은 현대모비스는 8연승을 달리며 2위 전주KCC를 1경기차로 추격했다. KCC는 이날 인천전자랜드를 9

6-89로 꺾었다. 반면, 삼성(22승 28패)은 이날 패배로 잔여 4경기를 다 이겨도 5할 승률이 될 수 없다.
한편, 선두 원주DB는 창원LG에 78-88로 발목이 잡혔다. 2연패를 기록한 DB는 KCC와 승차가 1.5경기로 좁혀졌다. LG전 11연승 행진도 끝났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강원양양 야산서 산불 계도 헬기 추락...시신 5구 수습
  • "군인들 야영하라" 철도노조 경고문 논란…원희룡 "무관용 처벌"
  • "묫자리 때문에 되는 일 없어"...조카 묘 몰래 옮긴 60대 집행유예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손흥민 퇴장 시킨 테일러 심판, 가나전 주심 맡는다
  • 황의조 항의에도 인터뷰 통역 거부..."영어로 해줘야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