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미 FTA 4차 협상 첫날부터 난항

기사입력 2006-10-23 18:22 l 최종수정 2006-10-23 18: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미 FTA 4차 협상이 첫 날부터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웬디 커틀러 미국 수석대표는 농산물과 섬유, 공산품 등 3개 분야에 대한 개선된 양허안을 제

출했다며 한국도 진전된 양허안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앞서 이혜민 한·미 FTA 4차 협상 기획단장은 협상이 상당히 어렵다며 첫날부터 난항을 겪고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제주도 신라호텔에서 열리고 있는 한·미 FTA 4차 협상은 오는 27일까지 닷새간의 열립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노영민 실장·수석 5명 전격 사의 표명 "종합적인 책임"
  • 이성윤 유임·조남관 대검 차장…친정권 인사 대거 중용
  • 의암댐 사고 남성 구사일생으로 춘성대교에서 구조
  • 금시금치·금애호박…긴 장마에 채소 가격 '폭등'
  • 전국 전공의 70% 집단 휴진·단체 행동…"의대 증원 반대"
  • 실종 경찰정 가평서 발견…흙탕물에 유속 빨라 수색 난항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