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끝없는 사랑’ 서효림, 황정음에 이혼 소송 알려 “전담 변호사 해달라”

기사입력 2014-10-19 2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안성은 기자] ‘끝없는 사랑’ 서효림이 황정음에게 류수영과의 이혼 소식을 알렸다.

19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끝없는 사랑’에서 혜진(서효림 분)은 인애(황정음 분)를 찾아간다.

그는 “우리 이혼하기로 했다”며 “아버지가 대통령 될 때까지 참기로 했는데 그건 황광훈(류수영 분)이 사지로 내몰리기 전이었다. 지금은 달라졌다”고 말한다. 그는 “이제껏 버림받은 여자로 살아왔는데 내가 먼저 버리고 싶다”며 이혼 소송에 대해 이유를 밝힌다.
사진=끝없는 사랑 캡처
↑ 사진=끝없는 사랑 캡처


혜진의 고백에 인애는 “한광훈 사랑하지 않냐”고 묻는다. 이에 혜진은 “누가 누굴 사랑한다는 거냐. 그 사람이랑 나 단 한순간도 행복한 적 없었다. 변호는 서인애 씨가 해주면 좋겠다”고 말한다.



그는 돈봉투를 끊임없이 꺼내 놓으며 “변호사 선임비다. 부족하냐”며 “부족하면 얼마든지 말해라. 돈은 내 차에 얼마든지 더 있다”고 의미심장한 말을 한 뒤 떠난다.

‘끝없는 사랑’은 1980년대의 삶을 살아가는 당시 사람들의 꿈과 야망, 사랑을 다룬 드라마다.

안성은 기자 900918a@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행안부 "여가부 폐지 후 복지부 산하 본부로"…조규홍 "효율적"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합참, 강릉 '현무 미사일' 낙탄 사고 사과…주민은 밤새 '덜덜'
  • 추경호 "법인세 인하폭, 중소·중견기업이 대기업보다 크다"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