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 ‘불청’ 서정희 매력에 빠진 남성 멤버들 `입이 쩌억`

기사입력 2017-05-24 0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새 친구로 등장한 서정희의 매력에 불청 멤버들이 흠뻑 빠졌다.
2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서정희가 울릉도편 새 친구로 합류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새로운 친구의 발레하는 뒷모습 사진이 공개돼 남성 멤버들을 특히 설레게 만들었다. 강수지는 “누군지 아는데 말하지 않겠다. 하지만 굉장한 미인이다”고 말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어 서정희의 등장에 모든 남성 멤버들이 두 손을 공손하게 앞으로 모아 웃음을 자아냈다. 그도 그럴 것이 서정희는 데뷔 30여년 만에 첫 예능 나들이를 한 것. 최성국은 누가 와도 놀라지 않을 거라 호언장담했지만 서정희를 본 순간 그대로 얼음이 됐다.
서정희는 “단체생활을 별로 안 해봤다”며 걱정한 것과 달리 “울릉도가 너무 좋다”고 연신 탄성을 쏟아내며 완벽 적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무엇보다 설거지를 걸고 펼쳐진 게임 대결에서 의외의 승부욕을 발동해 엉뚱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서정희는 “못해본 경험을 많이 했으니까 다 주고 싶다”고

준비해온 그릇과 음식들을 내놓으며 불청 멤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오징어 내장탕으로 저녁식사를 하고 난 뒤에는 서정희가 갑자기 다리 찢기를 선보여 불청 멤버들은 다시 한 번 그녀의 엉뚱한 매력에 놀라고 말았다. 이어 김국진이 곁에서 부추겨 서정희와 김국진은 졸지에 발레 연습을 하기도 했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