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2018 창원 케이팝 페스티벌 취소, 태풍 `콩레이` 영향

기사입력 2018-10-05 11:26 l 최종수정 2018-10-05 11: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태풍 `콩레이` 영향으로 창원 K팝 월드페스티벌이 취소됐다. 사진|창원시 페이스북
↑ 태풍 `콩레이` 영향으로 창원 K팝 월드페스티벌이 취소됐다. 사진|창원시 페이스북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태풍 '콩레이' 북상 여파에 '2018 창원 K-POP 페스티벌' 행사가 취소됐다.
KBS는 5일 "오늘 개최 예정이던 2018 창원 K-POP 페스티벌이 기상 악화로 취소됐다"며 "제 25호 태풍 ‘콩레이’가 남해안 지역에 직·간접적으로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강풍 또는 강우의 기상 상황으로 인한 만일의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부득이하게 취소하게 됐다.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알렸다.
25호 태풍 콩레이 북상 속도가 빨라지고 있는 가운데 KBS와 창원시는 이날 오후 7시 경남 창원시 창원종합운동장에서 개최 예정이던 '2018 K-POP 월드 페스티벌'을 안전상 우려로 취소했다. 이와 관련 창원시는 "티켓 환불 방법 등은 추후 공지하겠다"고 알렸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한 K-POP 월드 페스티벌은 한국 K팝을 즐기는 외국인들이 참여하는 한류 축제다.

75개국 90개 우리나라 재외공관에서 열린 글로벌 예선을 통과한 해외 12개 팀이 입국해 이날 무대를 준비해왔다. 박수홍, 레드벨벳 아이린, 워너원 이대휘가 MC를 맡았고, 워너원, 레드벨벳, 효린, AOA, 펜타곤, 모모랜드, 스트레이 키즈 등이 함께 할 예정이었다.
sje@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트럼프 공식석상서 처음 마스크 착용... "적절한 장소에서 마스크 쓰는 거 좋아해"
  • '거품 논란' SK바이오팜…기관 82만주 대량 매입 왜?
  • 프랑스에서 승객에 마스크 착용 요구했다 집단 구타당한 기사 끝내 사망
  • 코로나19 신규 확진 44명 추가 발생…해외유입 23명·지역발생 21명
  • 밤 전국 장맛비 확대…남부 중심 300mm↑ 많은 비
  • 채팅앱서 만난 중학생 5년 동안 협박해 성폭행…징역 8년 선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