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설렘주의보' 해피엔딩 향해가는 우유커플…결혼 준비 '속전속결'

기사입력 2018-12-20 15:40 l 최종수정 2018-12-20 15: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설렘주의보/사진=MBN
↑ 설렘주의보/사진=MBN

'설렘주의보'의 천정명과 윤은혜가 결혼을 약속하며 안방극장의 온도를 높였습니다.

어제(19일) 방송된 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제작 (유)설렘주의보) 15회에서는 극 중 결혼을 앞둔 천정명(차우현 역)과 윤은혜(윤유정 역)의 달달한 러브 스토리가 그려졌습니다.

앞서 윤유정(윤은혜 분)에게 깜짝 프러포즈를 받았던 차우현(천정명 분)은 그녀의 청혼에 흔쾌히 수락해 변치 않을 두 사람의 진실한 사랑을 응원케 했습니다. 해외 작품 촬영을 앞둔 윤유정의 스케줄에 맞춰 당장 다음 주로 예정된 결혼식을 위해 웨딩 사진 촬영에 돌입한 '우유 커플'은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봐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샀습니다.

특히 차우현의 프로포즈는 윤유정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의 심장까지 뛰게 만들었습니다. 차우현은 지금까지 윤유정과 쌓아온 추억이 담긴 영상으로 그녀와 함께 한 시간들이 인생의 가장 좋은 기억들이며 앞으로도 행복한 시간을 함께 해 주길 바란다는 마음을 고백해 감동을 선사했습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차우현은 둘 사이를 갈라놓으려고 안간힘을 썼던 강한그룹 강혜주(강서연 분)의 만행을 막기 위해 나서기도 했습니다. 차우현은 강한호텔의 비리가 언론에 보도되자 고경은(오미희 분)을 의심하는 강한그룹 막내딸 강혜주에게 이번 일의 주동자는 자신임을 밝히며 "여기서 제발 그만 가요. 난 더 이상 아무도 다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라는 진심이 담긴 말로 그녀를 돌아서게 만들었습니다.

그런가 하면 차우현은 윤유정을 지키고 알츠하이머 진단을 받은 아버지 차태수(김병기 분)의 건강 회복과 치료를 위해 그토록 거부했던 최고그룹 입성을 약속, 냉랭하기만 했던 부자 관계에도 훈풍이 감지됐습니다. 이어 차태수가 후계자로 차우현을 불러들이려던 이유가 이복형제인 차세현(윤시현 분)을 온전히 형제로 이어주고 싶었기 때문이었다는 사실도 드러나 남다른 부성애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이처럼 '설렘주의보' 15회에서는 그동안 겪었던 시련으로 상처와 아픔이 가득했던 '우유 커플'의 로맨스에 먹구름이 걷히고 햇빛이 들었습니다. 가족, 지인들의 축하 속에 부부로서의 출발을 앞둔 이들의 마지막 이야기를 향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는 오늘(20일) 마지막 회가 방송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발 감염 비상…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
  • 오늘부터 요일 상관없이 마스크 산다…'마스크 5부제' 폐지
  • 일본 이바라키현서 규모 5.3 지진 발생
  • 폼페이오 "시진핑, 군사력 증강몰두"…대응에 동맹 거론
  • '산발 감염' 속 초중고 178만 명 모레 학교 간다
  •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