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구 실종 여대생,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기사입력 2013-05-27 09:59 l 최종수정 2013-05-27 13: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구에서 실종된 여대생이 하루 만에 경북 경주 한 저수지에서 시신으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

니다.

여대생 남모 양은 지난 25일 오전 4시께 대구 중구 삼덕동에서 택시를 탄 뒤 다음날 오전 경주시 건천읍 화천리 한 저수지에서 낚시꾼에 의해 발견됐습니다.

발견 당시 남양은 하의가 벗겨진 채 얼굴에 타박상을 입고 이 3~4개가 부러진 상태였습니다.

대구 중부경찰서는 27일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가릴 방침입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월드컵 열기 속 4년 만에 열린 의원축구 한일전…결과는 '한국 승'
  • "사무장병원 등 불법 청구로 13년간 3조 빼내"…건감보험 재정누수 '심각'
  • 브라질 학교 2곳서 연쇄 총격...용의자는 16살 현직 경찰 아들
  • [진료는 의사에게] 숨은 당뇨를 찾는 '당화혈색소'…6.5% 이상 당뇨병
  • 가나전 하루 남았는데…'종아리 통증' 김민재, 팀훈련 불참
  • 정용진, 레스토랑서 아들과 대화 사진 공개…"대화 내용은 절대 못 밝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