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우수상’ 김준현 여친언급 “사랑하는 보노보노” 닭살소감

기사입력 2012-12-22 23: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개그맨 김준현이 올해의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닭살 소감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김준현은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개최된 ‘2012 K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KBS에서 처음 받는 상. 상상만 했던 일이 현실이 됐다”며 “‘개그콘서트’, 소속사 식구들을 비롯해 감사해야 할 분들이 정말 너무 많다”고 말문을 열었다.
감정이 벅찬 듯 말 중간 중간에 말을 잇지 못하던 그는 “특히 개그하고 난 뒤 돌아서서 낸 나의 모든 짜증을 잘 받아준 매니저 친구들에게 감사하다”면서 “술친구, 가족들, 동료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고 거듭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나의 짜증을 비롯해 모든 걸 받아준 사랑하는 보노보노, 고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애칭’을 통해 여자친구에게 애정을 듬뿍 담아 표현한 것.
그는 이와 함께 “세상에서 내가 제일 못하는 아버지, 사랑하는 어머니께 영광을 돌린다”고 마무리했다.
이날 ‘연예대상’ 대상 후보에는 ‘해피투게더3’의 유재석, ‘남자의 자격’의 이경규, ‘안녕하세요’·‘불후의 명곡2’의 신동엽, ‘1박2일’·‘승승장구’의 이수근, ‘개그콘서트’·‘해피투게더3’·‘남자의 자격’의 김준호가 이름을 올렸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개그맨 신동엽, 미쓰에이 수지, 이지애 아나운서가 공동 MC를 맡았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지지율 다시 30%대…차기 지도자 조사 1위는 이재명
  • 102세 철학자 김형석 "고생이 행복을 만들고 인생을 만들었다"
  • 김건희 여사, 수술 앞둔 캄보디아 환아에 영상편지 남겨…"응원하겠다"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카타르] 일본, 스페인 꺾고 16강 진출한 비결은 '시스템 개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