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힐링캠프 이경규, 아쉬운 하차…"내가 끝물이라는 것을 느낀다"

기사입력 2015-07-07 11: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힐링캠프 이경규, 아쉬운 하차…"내가 끝물이라는 것을 느낀다"
힐링캠프 이경규 4년만에 프로그램 하차

힐링캠프 이경규/사진=SBS
↑ 힐링캠프 이경규/사진=SBS


'힐링캠프' 이경규가 프로그램에서 하차합니다.

6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서는 4주년 특집으로 MC 이경규,김제동,성유리가 각자의 방법으로 시청자와 만남을 갖고 소통하는 과정을 담았습니다.

이에 시청자들은 힐링캠프 다운 훈훈한 모습이었다는 반응입니다.

한편 힐링캠프에서 이경규가 하차 소식을 밝힌 가운데, 그가 남긴 과거 발언도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지난

5월 방송된 SBS '힐링캠프'에서 이경규는 "나는 이제 끝물"이라고 털어놨습니다.

당시 이경규는 "내가 방송에서 언젠가 아웃될 것이라는 불안감이 있다. 그래서 방패막을 만드려고 많은 것을 했던 것이다. 그런데 요즘 와서 거의 최선을 다하고 있다. 내가 마지막이라는 것을 스스로 느끼고 끝물이라는 것을 느낀다"고 솔직한 심경을 밝힌 바 있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