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냉부해’ 박철민 “애드리브, 가끔 독 된다…김명민에 사과하기도”

기사입력 2018-03-05 2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냉장고를 부탁해 박철민 사진=JTBC 냉부해 캡처
↑ 냉장고를 부탁해 박철민 사진=JTBC 냉부해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배우 박철민이 애드리브 관련한 에피소드를 전했다.

5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에서는 배우 배종옥, 박철민이 출연했다.

이날 MC 김성주는 “10년간 100편의 작품이 가능한 일인가”라고 물었다.

이에 박철민은 “그때는 너무 기다렸던 시간이 있었다. 삐삐만 바라보고 거나 하염없이 연락만 기다렸다. 짧은 역할도 많이 하다보니까 그렇게 됐다”라고 답했다.

김성주는 “특별히 감초 연기를 잘해서 웬만한 개그맨보다 유행어를 많이 갖고 있다. 대본에 있는 건 아니지 않냐”고 재차 질문했다.

박철민은 “가오리 역할이 쉭쉭거리면서 권투 연습을 하고 싶다, 라는 걸 애드리

브로 해봤는데 그게 명장면이 됐다”라며 웃었다.

또한 그는 애드리브와 관련해 “상대 배우를 위해 최소한의 예의로 끝대사는 미리 맞춘다”며 “김명민이 대사 NG를 잘 안내는 친구인데 한 번은 너무 힘들다며 꼭 얘기를 해달라고 하더라. 그래서 사과한 적도 있다. 애드리브가 가끔은 독이 되기도 한다”라고 설명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수도권에 13만 가구 추가 공급…'50층 재건축' 열리나?
  • 일본제철 "즉시항고 예정"…향후 자산 매각 절차는?
  • 코로나19 확진자 병원·격리자 별도 고사장서 수능 본다
  • 윤석열 작심발언 파문…검찰 내부 "권력기생 검사 부끄럽다" 비판
  • 서울시, 아파트 '35층 이하' 고수…논란 일자 "50층 효과 가능"
  • 나흘간 14명 사망·12명 실종…내일까지 최고 500mm 폭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