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버트레이놀즈 사망…"예상치 못한 채 갑작스럽게 찾아왔다"

기사입력 2018-09-07 11:46 l 최종수정 2018-09-07 14:52

명배우 버트 레이놀즈가 어제(6일) 82세의 일기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버트레이놀즈 사망/사진=영화 '해저드 마을의 듀크 가족' 스틸컷
↑ 버트레이놀즈 사망/사진=영화 '해저드 마을의 듀크 가족' 스틸컷

영화 '서바이벌 게임'(Deliverance)과 '부기 나이츠'(Boogie Nights)에서의 명연기는 물론이고, 상업적으로 크게 히트한 '스모키 밴디트'(Smokey and the Bandit) 및 등으로 유명한 미국 영화배우 버트 레이놀즈가 어제(6일) 82세를 일기로 숨졌습니다.

레이놀즈의 조카 낸시 리 헤스는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레이놀즈가 건강에 문제가 있기는 했지만 그의 죽음은 예상하지 못한 채 갑작스럽게 찾아왔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삼촌 레이놀즈는 터프한 사람이었지만 친절하고 너그러웠다"면서 "삼촌의 인생 내내 그를 지지하고 즐겁게 해준 모든 팬들에게 감사를 드

린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그는 콧수염으로 유명한 레이놀즈는 '캐넌 볼'이나 '스모키 밴디트' 같은 영화에서부터 '터치다운'(The Longest Yard)이나 '고양이춤을 사랑한 남자'(The Man Who Loved Cat Dancing)와 같은 영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영화에 출연하며 흥행 기록을 세우기도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