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파타` 정연주 "데뷔 초 아오이 유우 닮았단 말 들었다"

기사입력 2017-11-22 14:04

이이경, 정연주. 사진| SBS 파워FM 방송화면 캡처
↑ 이이경, 정연주. 사진| SBS 파워FM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배우 정연주가 일본 유명 배우 아오이 유우 닮았다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
정연주는 22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서 “데뷔 초에 아오이 유우와 닮았다는 이야기를 들어본 적 있지만 제가 봤을 땐 닮지 않은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정연주는 이어 “청순하다는 말을 들으니까 기분이 좋긴하다"고 덧붙이며 웃었다.
함께 출연한 이이경은 "(드라마 '고백부부'에서) 장발 공대생이 장문복인 줄 알았다"는 청취자

의 문자에 "드라마 끝날때까지 장문복이 연기한 줄 알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연주는 영화 ‘아기와 나’에서 결혼을 앞두고 아기마저 내버려둔 채 갑자기 자취를 감춘 도일(이이경)의 여자친구 순영 역을 맡았다. 영화는 23이 개봉한다.
ksy7011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